2011년 8월 10일 수요일

주식 투자 폭락으로 증권사 직원 자살


40대의 증권사 직원이 투신 자살했다.

최근의 주식 시장 폭락으로 인한 비관 자살인 것으로 추정된다.

관련 뉴스 : '주식 고민 때문에…'40대 증권사 직원 투신 사망

주식시장에서는 자살 사고가 종종 발생한다.

서울대 대학생도 자살을 하고, 화려한 경력을 갖고 있는 사람들도 한순간에 망하는 곳이 주식 시장이다.

대박을 터트리고 돈벼락을 맞을려면, 일단은 어떻게든 살아남아야 한다.


▼ 행운의 꽃이라고 한다.



위 사진에 있는 화초는 행운목 꽃이라고 하는데, 본래 이름은 드라세나(Dracaena)로서 꽃말은 행운이라고 한다.

이 글을 보는 사람들에게 행운과 돈벼락이 내리기를...